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분양 포커스] 송도 지하철 초역세권 레지던스 1990실

  인천 연수구 송도국제도시 국제업무단지 C1블록에 송도 랜드마크 푸르지오시티(투시도) 레지던스가 분양 중이다. A·B동 2개 동으로 이뤄지며 각각 A동 지상 36층, B동 지상 33층 높이다. 건물 안에는 레지던스(전용면적 22~48㎡ 1990실)와 근린생활시설(지상 1~3층, 154실)이 들어선다. 레지던스는 ‘서비스드 레지던스(serviced residence)’의 줄임말로 숙박업을 할 수 있는 주거형 오피스텔을 뜻한다. 청약 통장이 없어도 되고 전매제한 등 규제도 적용받지 않아 투자자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송도 랜드마크 푸르지오시티

 송도 랜드마크 푸르지오시티는 오는 2020년 개통 예정인 인천 1호선 연장선 랜드마크시티역(가칭)이 걸어서 약 3분 거리에 있는 초역세권 단지다. 특히 이 지하철역은 송도 랜드마크 푸르지오시티 준공 이전에 개통될 예정이라서 송도 랜드마크 푸르지오시티는 입주하자 마자 바로 초역세권 입지를 누릴 수 있다.
 
 모든 레지던스는 발코니를 갖춰 공간 활용도가 크다. 입주민 편의를 위해 피트니스센터·실내 골프연습장·연회장·북카페 등을 갖춘다. 건물 2, 3층 상가에는 테라스가 설치된다. 시공사는 대우건설, 시행위탁사는 광영산업개발·엠앤씨다.
 
분양 대행은 광영이 맡았다. 분양 관계자는 “전 실 발코니, 인기면적 구성, 초역세권 입지 등으로 투자자의 관심이 크다”며 “송도 인구가 꾸준히 증가하는 만큼 높은 미래가치가 기대된다”고 밝혔다. 분양홍보관은 서울 강남역 부근, 송도에 각각 운영중이다.
 
문의 1577-4540
 
이선화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