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표준협회, 택배·이사 등 4개 서비스 분야에도 KS인증 확대

한국표준협회는 올해부터 서비스 산업에 대한 KS인증 영역이 새롭게 확대된다고 23일 밝혔다. 확대 분야는 택배, 이사, 컨벤션, 시장 및 여론조사 서비스 총 4개 분야로서 소비자 보호 및 피해방지, 국가정책 등을 목적으로 선정되었다.
 
서비스 부문의 KS인증 영역이 넓어짐에 따라 해당 산업의 경쟁력이 강화되고 대국민 서비스 품질 개선이 기대된다. 특히 택배 및 이사서비스의 경우 일반 소비자와 밀접한 서비스인 만큼 KS인증을 통하여 소비자 피해 방지 및 고객과 사업자간 신뢰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이라는 게 관계자들의 전망이다.  
 
한편, 한국표준협회(회장 이상진)는 오는 28일 관련 기업체를 대상으로 금년 새롭게 확대된 서비스 분야, 서비스 표준화, KS인증제도 등을 설명하는 KS 서비스 인증 설명회를 한국기술센터에서 개최할 예정이다. 신청은 한국표준협회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신청자격은 서비스 표준화 및 KS인증제도를 활용한 서비스 품질관리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가능하다.  
 
KS인증제도는 한국산업표준(KS) 이상의 제품 및 서비스를 보유한 기업체에 대하여 KS마크를 표시할 수 있도록 하는 국가인증제도로서 1962년부터 시행되어 2008년에는 서비스 분야로 확대되었다.  
 
콜센터, 시설관리, 노인요양시설, 골프장 서비스 등 14개 분야, 105개 사업장이 인증을 유지하고 있으며,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과 협력하여 앞으로도 서비스 산업 발전을 위해 인증분야 및 사업장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