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빌보드뮤직어워드' 방탄소년단, 톱 소셜 아티스트상 2년 연속 수상 "아미, 사랑해"



방탄소년단이 2년 연속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에서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했다.

20일 오후(현지기준) '2018 빌보드 뮤직 어워드'(2018 BBMA)가 미국 라스베가스 MGM그랜드 가든 아레나에서 개최됐다. Mnet은 국내에서 독점 생중계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했다. 수상자로 호명되자 객석 반응은 뜨거웠다. 한글로 '방탄'이라고 적힌 플래카드도 있어 눈길을 끌었다. 

방탄소년단 RM은 "정말 감사하다. 소중한 상을 주셔서 감사하다. 2년 연속 받아서 더욱 감사하다. 소셜이 주는 의미가 무엇인지 다시 한 번 생각하게 됐다"며 영어로 소감을 밝혔다. 이어 멤버 지민은 "이 상은 아미 여러분이 받은거다. 감사하고 사랑한다"고 한국어로 소감을 말했다.

이날 방탄소년단은 시상식 1열에 앉아 'BBMA' 무대를 즐기는 모습이 여러차례 포착됐다. 다른 아티스트의 무대 때 방탄소년단이 춤을 추는 모습이 카메라에 잡히기도 했다. 방탄소년단은 톱 댄스 일렉트로닉 아티스트 상에 체인스 모커스가 호명되자 자리에서 일어나 박수를 치고 체인스 모커스를 포옹하며 축하했다.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한 방탄소년단은 18일 발매한 정규 3집의 타이틀곡 'FAKE LOVE' 컴백 무대도 꾸밀 예정이다. 'FAKE LOVE' 무대를 공개하는 건 이날이 처음이다.
김연지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