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패러디장인 심상정이 돌아왔다

정의당이 중앙선대위 출범을 하루 앞둔 20일 오전, 후원회 홍보 영상 2탄을 전격 공개했다. 지난 5일, 1편이 큰 화제를 모은 지 2주일 만이다.  
 
[사진 유튜브 캡처]

[사진 유튜브 캡처]

지난 1편은 심상정 의원이 가수 아이유가 촬영한 모 제약회사 광고를 패러디하고, 몸소 닭 다리가 되는 등 혼신을 다해 후원을 요청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번에 공개된 2편은 정의당의 지방선거 공약 정책을 보다 구체적으로 드러내는 데에 집중했다. 농산물 가격보장 정책, 동물 보호법, 직장내왕따방지법, 청년사회상속제, 성별임금 격차 해소, 슈퍼우먼 방지법 등 이번 지방선거에서 ‘갑질없는 나라’를 슬로건으로 내건 정의당의 대표공약들이 1분 30초 영상에 녹아있다.

 
 
 
광고의 주인공을 맡은 심상정 의원은 “당을 위해서라면 닭다리든 신생아든 뭐든 될 각오가 되어있다”며 “즐겁게 웃어주시고 후원도 꼭 잊지 않아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시민들께서 보내주시는 뜨거운 성원과 후원만큼 정의당이 제1야당 교체라는 시대정신을 앞당겨내겠다”며 지방선거를 앞둔 각오를 밝혔다.
 
배재성 기자 hongdo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