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서소문사진관] '지구가 뜨거워요'...우리를 지키는 온도 1.5℃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파리협정에서 약속한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촉구하며 '1.5℃' 글자 모양을 만들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파리협정에서 약속한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촉구하며 '1.5℃' 글자 모양을 만들고 있다. 변선구 기자

'지구를 지키는 1.5℃’, 우리를 지키는 온도’ 기후 행진이 서울 광화문광장 일대에서 열렸다.
국제 환경단체 그린피스, WWF(세계자연기금), 환경운동연합 회원, 시민 등 1500여 명은 20일 서울 청계광장을 출발해 광화문을 거쳐 종각역을 돌아오는 구간에서 평화 행진을 벌였다.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촉구하는 피켓을 들고 행진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촉구하는 피켓을 들고 행진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어린이 참가자가 피켓을 들어보이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어린이 참가자가 피켓을 들어보이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어린이 참가자가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촉구하는 피켓을 만들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어린이 참가자가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촉구하는 피켓을 만들고 있다. 변선구 기자

앞서 참가자들은 청계광장에서 온도상승 한계선을 의미하는 ‘1.5℃’ 글자 모양을 만드는 퍼포먼스에 동참했다.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북극곰 인형을 앞세우고 세종대로를 따라 행진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북극곰 인형을 앞세우고 세종대로를 따라 행진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세종대로를 따라 행진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세종대로를 따라 행진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이날 행사는 오는 10월 인천에서는 열리는 기후변화에 관한 정부 간 협의체인 IPCC 48차 총회를 앞두고 혹서, 가뭄, 태풍 등 이상 기후를 불러일으키는 전 세계적 기후 변화 문제의 심각성을 일깨우기 위해 마련했다.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파리협정에서 약속한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촉구하는 피켓을 들어보이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참가자들이 파리협정에서 약속한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촉구하는 피켓을 들어보이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외국인 참가자가 행진에 동참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그린피스, 세계자연기금(WWF), 환경운동연합 주최로 20일 오후 서울 청계광장에서 '기후행진 2018' 행사가 열렸다. 외국인 참가자가 행진에 동참하고 있다. 변선구 기자

이번 총회에서는 지난 2015년 체결된 파리협정의 후속으로 구체적인 온실가스 감축 경로 및 지구 온도 상승이 1.5℃를 넘어섰을 때 발생할 영향에 대한 발표가 있을 예정이어서 전 세계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참가자들은 이날 지구 평균 온도 상승 1.5℃ 이내 유지 목표 이행을 위한 정부 및 산업계의 신속한 조치를 요구했다.
 
 
 
변선구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