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선영 광운학원 이사장 취임…“열린 소통으로 광운교육 실현”

광운학원 제13대 조선영 이사장의 취임식이 17일 광운대학교 동해문화예술관 소극장에서 열렸다. 이날 취임식에는 이규용 전 환경부 장관, 이재경 국회의장 정무수석, 고용진 국회의원, 윤현 북한인권시민연합 이사장, 형원준 두산그룹 CDO 사장, 광운학원 산하 기관장 등 내·외빈과 교직원·재학생 등 약 500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조선영 이사장은 “84년의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는 광운의 구성원의 한 사람으로 광운 구성원들과 함께 꿈을 꿀 수 있게 된 것을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 광운가족들과 함께 열린 소통과 정보 공유, 그리고 협력을 통해 광운 만의 특성을 보여줄 수 있는 교육을 실현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특히 조 이사장은 광운학원 산하 기관장들과 구성원들에게 “당면한 어려움이 클수록 광운의 비전을 기억해야 한다“라며 ”세상을 바꿀 수 있는 연구를 하고 보다 나은 세상을 만들 수 있는 지성과 양심, 그리고 체력을 갖춘 인재, 부지런하고 아끼어 쓰며 스스로 찾아서 하는 리더를 양성하자는 비전을 가지고 있는 84년 역사의 광운이 100주년, 200주년을 자랑스럽게 맞을 수 있도록 함께 협력해나가자“라고 거듭 강조했다.  
 
광운대 유지상 총장은 축사에서 “84년 전 설립자 조광운 박사께서 혁신적 창조를 하신 것처럼 오늘 취임하시는 신임 이사장께서도 혁신이라는 특별한 역동성으로 광운학원과 광운대학교의 새로운 창조를 잘 이끌어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광운학원 설립자 화도(花島) 조광운 박사의 손녀인 조 이사장은 2001년 6월 Carnegie Mellon University를 졸업하고 University of Illinois at Urbana-Champaign에서 석사 학위를 받았으며 연세대 경영대학원에서 조직이론 박사과정을 수료했다. 이후 연세대 대학원 경영연구소, KPMG 컨설팅 등에서 근무했다. 2016년 10월부터는 학교법인 광운학원 이사로 선임돼 상임이사로 재직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