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성태 폭행범’ 구속영장…“상해 의도 계획적 범행”

'드루킹'특검을 요구하며 국회 본청 앞에서 단식농성 중인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5일 신원미상의 한 남성에게 턱을 가격당한 뒤 쓰러지고 있다. [MBN 제공=연합뉴스]

'드루킹'특검을 요구하며 국회 본청 앞에서 단식농성 중인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가 5일 신원미상의 한 남성에게 턱을 가격당한 뒤 쓰러지고 있다. [MBN 제공=연합뉴스]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폭행한 30대 남성에 대해 경찰이 6일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서울 영등포경찰서는 이날 오후 7시40분쯤 김모(31)씨에 대해 상해·폭행·건조물침입 혐의 등으로 구속영장을 신청했다고 밝혔다.
 
경찰 관계자는 “김씨가 김 원내대표를 다치게 할 의도를 갖고 우발적이 아닌 계획적으로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보여 상해 혐의를 적용했다”고 말했다.

 
경찰에 따르면 김씨는 전날 오후 2시 30분쯤 국회 본관 앞에서 단식농성 중이던 김 원내대표에게 악수를 청하는 척 다가가 턱을 한 차례 가격한 혐의를 받는다. 김 원내대표는 ‘드루킹’ 특검을 촉구하며 지난 3일부터 단식 농성을 벌여왔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