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선관위, ‘대한민국 선거 70주년’ 기념우표 51만장 판매

「민주선거 70주년」기념우표 낱장 2종. [사진 선관위]

「민주선거 70주년」기념우표 낱장 2종. [사진 선관위]

중앙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는 오는 10일부터 대한민국 선거 70주년을 기념해 기념우표를 51만6000장 판매한다고 3일 밝혔다.
 
선관위에 따르면 민주선거 70주년 기념우표는 ‘투표소 가는 길’과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청사’ 두 종류로 발행된다. 선관위가 기념우표를 발행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 1948년 5월 10일 시작된 대한민국 선거 70주년을 기념하고 오는 6ㆍ13 지방선거에 대한 관심을 높이기 위해 제작했다.
 
‘투표소 가는 길’은 선관위 김대년 사무총장이 그린 그림으로 “좋은 정치를 향한 유권자의 염원이 선거를 통해 모아질 때 대한민국이 희망으로 가득 찰 것”이라는 메시지를 담았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 청사’는 지난 1963년 창설된 뒤 아름다운 선거 문화 조성과 민주주의 발전을 위해 노력해온 선관위의 모습을 담고 있다고 선관위는 밝혔다.
 
「민주선거 70주년」기념우표 전지 (낱장 12장). [사진 선관위]

「민주선거 70주년」기념우표 전지 (낱장 12장). [사진 선관위]

선관위는 “해당 기념우표는 선거관리위원회의 첫 기념우표이자 대한민국 최초의 민주적 선거를 기념하는 우표로써 역사적 가치가 높다”면서 “1948년 이후 70년의 선거사에는 민주주의를 향한 노력과 열정이 오롯이 담겨있는 만큼 국민이 선거의 중요성과 의미를 되새기고 주권의식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지방선거가 유권자 누구나 자유롭게 선거에 참여하고 후보자는 정책으로 정정당당히 경쟁하여 동네민주주의가 활짝 꽃피는 아름다운 선거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민주선거 70주년’ 기념우표는 오는 10일부터 전국 총괄우체국과 인터넷우체국에서 구매할 수 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