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동국대, 로터스관 기공식 및 개교 112주년 기념식 개최

동국대(총장 한태식)는 4일(금) 오전 10시부터 동국대 서울캠퍼스 이해랑예술극장 앞에서 로터스관 기공식을 개최한다.  
 
차량 진·출입이 가능한 동국대의 랜드마크 역할을 하게 될 로터스관은 지하 6층, 지상 3층의 규모로서 ▲대형 컨벤션 시설 ▲각종 복지·편의시설 ▲박물관 및 전시시설 ▲불교 교육 및 연구 공간 ▲동창회 및 사무공간 등 교육연구시설로 활용될 계획이다.  
 
동국대는 지난 2012년 중문(혜화문)일대 국유지 남산공원 구역해제 서울시 인가 완료 뒤, 절차를 거쳐 6년 만에 첫 삽을 뜨게 됐다.  
 
동국대 관계자는 “로터스관의 건축으로 동국대는 남산 녹지축이 연결되는 친환경 명품캠퍼스의 위용을 갖추게 됐다”며 “앞으로 새로운 동국대 랜드마크로서의 역할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는 ▲개식 ▲경과보고 ▲건립기금 계획 발표 ▲시삽 ▲폐식 순으로 진행된다.
 
이어 오전 11시부터는 중강당에서 개교 112주년 기념식을 진행한다. 기념식에는 이사장 자광스님과 한태식 총장을 비롯한 교직원 학생 등 400여 명이 참석할 예정이다.  
 
한편, 개교 기념식에서는 동국학술상 및 우수연구자상, 대학원학술상, 자랑스러운 동국가족상과 함께 장기근속자와 우수 직원에 대한 공로상 시상도 진행된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