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남경필, 한국당 선거 슬로건 ‘경제는 그래도 자유한국당’ 제안

자유한국당 경기지사 후보인 남경필 현 경기지사. [중앙포토]

자유한국당 경기지사 후보인 남경필 현 경기지사. [중앙포토]

 
‘나라를 통째로 넘기시겠습니까?’라는 자유한국당 지방선거 슬로건에 동의할 수 없다며 수정을 요구한 남경필 경기지사가 ‘경제는 그래도 자유한국당’이라는 새 슬로건을 제안했다.
 
3일 한국당 경기지사 후보인 남 지사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경제는 그래도 자유한국당이 훨씬 더 잘합니다. 그런 차원에서 자유한국당이 지쳐가는 대한민국 경제를 다시 일으킬 해법을 국민 앞에 내놓아야 합니다”고 적었다.
 
남경필 경기도 지사가 자유한국당의 지방선거 새 슬로건으로 '경제는 그래도 자유한국당'을 제안했다. [남경필 경기지사 페이스북 갈무리]

남경필 경기도 지사가 자유한국당의 지방선거 새 슬로건으로 '경제는 그래도 자유한국당'을 제안했다. [남경필 경기지사 페이스북 갈무리]

 
그러면서 “이번 지방선거 슬로건은 당의 그런 의지를 담아야 합니다. 민생경제에 집중해야 합니다. 대한민국 경제, 자유한국당이 다시 살리겠습니다. 일자리. 자유한국당 지방정부가 책임지겠습니다!”라며 ‘경제는 그래도 자유한국당’ 슬로건을 제안했다.
 
앞서 남 지사는 지난 2일 ‘나라를 통째로 넘기시겠습니까?’라는 슬로건은 “그 함의를 떠나 국민의 보편적 인식과 거리가 멀다”며 수정을 요구한 바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