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이지윤, 독일 교향악단 종신악장

이지윤

이지윤

바이올리니스트 이지윤(26·사진)이 독일 오케스트라인 슈타츠카펠레 베를린의 종신 악장으로 1일(현지시간) 임명됐다. 슈타츠카펠레 베를린은 1570년 창단돼 멘델스존, 바그너, R.슈트라우스 등이 이끌었던 오케스트라다. 이지윤은 이 오케스트라 최연소 악장으로 지난해 5월 선발됐으며 단원 전원 투표를 거쳐 종신직 임명을 받았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