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민주당, 문 대통령 향해 욕설한 조원진 국회 윤리위 제소

 조원진 대한애국당 의원. [연합뉴스]

조원진 대한애국당 의원.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이 1일 문재인 대통령을 향해 원색적인 비난을 한 조원진 대한애국당 의원을 국회 윤리위원회에 제소하고 “최소한의 금도가 없는 조 의원은 국회의원을 사퇴시켜야 한다”고 비판했다.
 
김현 민주당 대변인은 이날 오후 서면 브리핑을 내고 “조 의원의 막말이야 하도 유명해서 웬만하면 언급하지 않으려 했는데, 이번에는 나가도 너무 나갔다”며 이같이 밝혔다.
 
조 의원은 남북정상회담 다음날인 지난달 28일 서울역광장 집회에서 문 대통령을 비판하며 “이런 미친 XX가 어디 있습니까”라고 욕설했다. 
 
김 대변인은 “조 의원이 문 대통령을 향해 입에 담을 수 없는 욕을 연거푸 내뱉고, 김 여사에 대해서도 마찬가지였다”며 조 의원을 향해 “수준이 낮은 것도 모자라, 제정신이 아닌 사람에게 국회의원직을 주며 세금을 바칠 만큼 우리나라 경제 상황이 한가하지 않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이번만큼은 대충 넘어가지 않을 것”이라며 “제정신으로 볼 수 없는 조 의원의 막말에 대해 민주당은 국회 윤리위에 제소해 응분의 조치를 받게 하겠다”고 덧붙였다.
 
김은빈 기자 kim.eunb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