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문수 “안철수는 중도좌파…보수 후보 내가 유일” 단일화 일축

6ㆍ13 지방선거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왼쪽 시간)과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 [연합뉴스ㆍ뉴스1]

6ㆍ13 지방선거에 출마한 자유한국당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왼쪽 시간)과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 [연합뉴스ㆍ뉴스1]

 
자유한국당 김문수 서울시장 후보가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와의 지방선거 단일화 여부에 대해 “(안 후보는) 중도 내지는 중도좌파라고 봐야지 우파·보수파라고 하기는 어렵다”고 선을 그었다.
 
1일 김 후보는 이날 KBS라디오 ‘안녕하십니까 윤준호입니다’에 출연해 “지금 현재 자유민주주의 시장경제, 소위 말하는 보수 쪽 후보는 제가 유일하다”며 이같이 말했다.
 
또 김 후보는 안 후보의 이른바 ‘야권 대표 주자론’을 겨냥해 “안 후보는 박원순 현 시장을 시장으로 만드는데 어머니 같은 모태 역할을 했다”고 강조했다.
 
이어 “안 후보는 더구나 민주당 대표도 하고 국회의원도 한 분”이라며 “단일화를 한다면 박원순과 안철수가 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안 후보가 우리 당에 들어온 적도 없고, 우리하고 아무 상관이 없다”며 거듭 단일화론을 일축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