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메시 해트트릭' 바르셀로나, 25번째 스페인 리그 우승

 
 
메시(가운데)를 앞세운 바르셀로나가 통산 25번째 스페인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바르셀로나 트위터]

메시(가운데)를 앞세운 바르셀로나가 통산 25번째 스페인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바르셀로나 트위터]

스페인 프로축구 FC바르셀로나가 통산 25번째 프리메라리가 우승을 차지했다. ‘축구천재’ 리오넬 메시(31)가 해트트릭을 기록하는 원맨쇼를 펼쳤다.
 
바르셀로나는 30일(한국시간) 스페인 라 코루냐의 리아소르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7-2018 프리메라리가 35라운드 경기에서 데포르티보를 4-2로 꺾었다.  
 
바르셀로나는 26승 8무(승점 86)를 기록, 4경기를 남기고 조기우승을 확정했다. 3경기를 남긴 2위 아틀레티코 마드리드(승점 75)와 승점 차를 11점으로 벌렸다.
 
25번째 리그 우승을 확정한 뒤 기뻐하는 바르셀로나 선수들. [사진 바르셀로나 트위터]

25번째 리그 우승을 확정한 뒤 기뻐하는 바르셀로나 선수들. [사진 바르셀로나 트위터]

 
바르셀로나는 2시즌 만이자 통산 25번째 정규리그 우승을 차지했다. 아울러 코파 델 레이(국왕컵)에 이어 2관왕에 올랐다. 개막 후 34경기 연속 무패를 이어간 바르셀로나는 올 시즌 리그 무패 우승에 도전한다.
 
메시는 30일 데포르티보와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작성하며 팀의 우승을 이끌었다. [사진 바르셀로나 트위터]

메시는 30일 데포르티보와 경기에서 해트트릭을 작성하며 팀의 우승을 이끌었다. [사진 바르셀로나 트위터]

 
바르셀로나 공격수 메시는 1-0으로 앞선 전반 38분 수아레스의 패스를 논스톱슛으로 연결해 골망을 흔들었다. 메시는 2-2로 맞선 후반 37분 수아레스 리턴패스를 받아 결승골을 뽑아냈다. 3분 뒤 또 한번 수아레스의 패스를 받아 쐐기골을 터트렸다.
 
 
 
메시는 올 시즌 32골을 기록, 2위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레알 마드리드·24골)를 따돌리고 득점왕 가능성을 높였다. 아울러 메시는 프리메라리가 7시즌에서 30골 이상 터트린 최초 선수가 됐다.
 
온라인 일간스포츠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