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軍, 군사분계선 ‘대북확성기’ 방송 중단…“정상회담 분위기 조성 차원”

경기 중부전선에 위치한 대북확성기 모습. [중앙포토]

경기 중부전선에 위치한 대북확성기 모습. [중앙포토]

 
남북정상회담이 나흘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우리 군이 군사분계선 일대 대북확성기 방송이 중단됐다.
 
23일 국방부는 남북정상회담을 계기로 남북 간긴장 완화 및 평화로운 회담 분위기 조성을 위해 23일 0시를 기해 군사분계선 일대에서 대북확성기 방송을 중단했다고 밝혔다.
 
국방부 관계자는 “이번 조치를 통해 남북 간 상호 비방과 선전활동을 중단하고 ‘평화, 새로운 시작’을 만들어 가는 성과로 이어지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앞서 국방부는 지난 20일 남북정상회담 성과 극대화를 위해 대북확성기 방송을 중단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힌 바 있다.
 
박광수 기자 park.kwangsoo@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