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국 매체, 손흥민 ‘현재 아시아 최고의 축구 선수’ 1위…2위는

손흥민(토트넘). [본머스 AFP=연합뉴스]

손흥민(토트넘). [본머스 AFP=연합뉴스]

 
영국 언론이 현재 최고 활약을 보이는 7명의 아시아 선수를 자체 선정했다. 1위는 단연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이었다.
 
15일(현지시간) 영국 언론 HITC는 아시아 최고 선수 7명을 꼽은 후 아랍에미리트의 오마르 압둘라흐만, 중국의 우 레이, 한국의 이재성 선수를 언급하며 “아시아의 재능 있는 선수들이 많이 있다”고 말했다.
 
HITC가 꼽은 아시아 선수는 일본 4명, 호주 1명, 한국 2명이었다. 선수 숫자는 일본이 많지만, 순위는 한국이 더 높았다. 손흥민이 1위, 구자철(FC 아우크스부르크)이 3위에 올랐다.
 
HITC는 손흥민에 대해 높게 평가했다. 매체는 “가가와 신지도 강한 인상을 남기지 못한 프리미어리그에서 손흥민은 확실히 성공을 거뒀다”며 “토트넘 공격수 중에서 가장 과소평가를 받는 선수 중 하나”라고 말했다.
 
이어 “올 시즌 18골을 기록했고, 이는 로멜루 루카쿠, 르로이 사네, 크리스티안 에릭센, 델레 알리보다 높은 수치”라며 “아직 25살인 손흥민은 속도, 기술, 영리한 움직임을 보여주며 해리 케인의 부제에도 꽤 좋은 선수로 자신의 진가를 입증했다”고 덧붙였다.
 
3위로 선정한 구자철에 대해서는 “아우크스부르크팀 내에서 최고의 선수”라며 “매끄러운 패스 능력과 좋은 볼 컨트롤 능력, 치명적인 장거리 슈팅이 위협적인 선수”라고 평가했다.
 
한편, HITC가 꼽은 아시아 최고 선수 7위는 일본의 오카자키 신지(레스터), 6위 요시노리 무토(마인츠), 5위는 고토쿠 사카이(함부르크), 4위는 호주의 애런무이(허더즈필드), 2위는 일본의 가가와 신지(도르트문트)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