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미 영 불, 14일 새벽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 공습

날개 아래 크루즈 미사일을 장착한 영국 공군의 토네이도 전폭기가 14일 지중해 키프로스섬의 아크로티리 기지에 착륙하고 있다. 영국 국방부는 이날 네 대의 토네이도가 기지를 이륙해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을 정확하게 타격했다고 밝혔다. [EPA=연합뉴스]

날개 아래 크루즈 미사일을 장착한 영국 공군의 토네이도 전폭기가 14일 지중해 키프로스섬의 아크로티리 기지에 착륙하고 있다. 영국 국방부는 이날 네 대의 토네이도가 기지를 이륙해 시리아 화학무기 시설을 정확하게 타격했다고 밝혔다. [EPA=연합뉴스]

 
미국과 영국, 프랑스 등 서방 국가들이 14일(시리아 현지시간) 새벽 시리아 정부의 화학무기 사용과 관련해 응징 공격'에 나섰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3일 밤(미국시간) 백악관에서 연설을 하고 시리아 사태와 관련, "정밀타격을 명령했다"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TV로 생중계된 연설을 통해 "조금 전 미군에 시리아의 독재자 바샤르 알아사드의 화학무기 역량과 관련된 타깃에 정밀타격을 시작하라고 명령했다"고 말했다. 그는 "프랑스와 영국 군대와의 합동 작전이 지금 진행 중"이라며 시리아 정부의 화학무기 사용을 가리켜 "인간의 행동이 아닌 괴물의 범죄 행위"라고 맹비난했다.
 
영국 전폭기가 지중해 키프로스의 아크로티리 영국 공군기지에 착륙하고 있다. 이 전폭기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미 영 불 연합 전력의 시리아 공격 선언' 뒤에 기동하는 모습이 목격됐다. [AP=연합뉴스]

영국 전폭기가 지중해 키프로스의 아크로티리 영국 공군기지에 착륙하고 있다. 이 전폭기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미 영 불 연합 전력의 시리아 공격 선언' 뒤에 기동하는 모습이 목격됐다. [AP=연합뉴스]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 상공에 미군이 발사한 미사일이 궤적을 그리고 있다. [AP=연합뉴스]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 상공에 미군이 발사한 미사일이 궤적을 그리고 있다. [AP=연합뉴스]

 
 
공습과 관련해 외신은 목격자들을 인용해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에서만 최소 6번의 큰 폭발이 발생해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고 보도했다. [AP=연합뉴스]

공습과 관련해 외신은 목격자들을 인용해 "시리아 수도 다마스쿠스에서만 최소 6번의 큰 폭발이 발생해 연기가 피어오르고 있다"고 보도했다. [AP=연합뉴스]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왼쪽 셋째)이 13일 오후 펜타곤에서 미 영 불 군관계자와 함께 시리아의 화학무기 공격과 이에 대한 대응 전략 브리핑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제임스 매티스 미국 국방장관(왼쪽 셋째)이 13일 오후 펜타곤에서 미 영 불 군관계자와 함께 시리아의 화학무기 공격과 이에 대한 대응 전략 브리핑을 하고 있다. [AP=연합뉴스]

 
 
최정동 기자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