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아이스하키 월드챔피언십 25명 확정…목표는 '잔류'

 
아이스하키 대표팀 김원중. 올 시즌 아시아리그 플레이오프 최우수선수에 선정된 그는 5월 월드챔피언십 대표팀 명단에 포함됐다.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아이스하키 대표팀 김원중. 올 시즌 아시아리그 플레이오프 최우수선수에 선정된 그는 5월 월드챔피언십 대표팀 명단에 포함됐다.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2018 국제아이스하키연맹(IIHF) 아이스하키 월드챔피언십에서 이변을 꿈꾸는 25명의 한국 남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명단이 확정됐다.  
 
백지선 감독이 이끄는 남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은 다음달 4일 덴마크에서 열리는 2018 월드챔피언십에 출전한다. 백 감독은 2018 평창 올림픽에 출전했던 선수들을 주축으로 하고 신예 2명을 추가해 로스터를 꾸렸다.  
 
김기성, 김상욱, 맷 달튼(이상 한라) 등 주축선수들이 변함없이 이름을 올렸다. 올 시즌 아시아리그 플레이오프 최우수선수(MVP) 김원중(34·한라)도 포함됐다. 김원중은 올 시즌 오지 이글스(일본)와 챔피언결정전에서 해트트릭을 포함해 4골-1어시스트를 기록하며 팀의 우승을 이끌었다. 
 
평창올림픽 멤버 중 디펜스 조형곤(상무)이 제외된 대신 올해 아시아리그에 데뷔한 신인 송형철(한라)이 생애 첫 성인 대표팀 선발의 영광을 안았다. 수문장 박계훈(상무)이 빠진 자리는 신인 이연승(대명)이 메웠다.  
 
아이스하키 대표팀 김기성(오른쪽).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아이스하키 대표팀 김기성(오른쪽).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대표팀은 별도의 국내 소집 훈련 없이 23일 출국한다. 슬로바키아에 훈련 캠프를 차리고 전력 담금질에 돌입한다. 5월 2일 결전지인 덴마크 헤르닝에 입성한다. 
 
오는 26일에는 세계 랭킹 8위 슬로바키아와의 평가전이 예정돼 있다. 별도의 국내 소집 훈련을 잡지 않은 것은 지난해 11월부터 숨돌릴 틈 없이 이어진 일정을 소화한 선수들에게 휴식을 배려하기 위한 백 감독의 결정이다. 
 
한국은 지난해 4월 우크라이나 키예프에서 열린 2017 IIHF 아이스하키 세계선수권 디비전 1 그룹A에서 2위를 차지해 월드챔피언십(세계선수권 톱 디비전)으로 승격하는 쾌거를 이뤄냈다. 이번 월드챔피언십 목표는 ‘생존’이다.  
한국 아이스하키 대표팀 포워드 김상욱(왼쪽 둘째).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한국 아이스하키 대표팀 포워드 김상욱(왼쪽 둘째). [사진 대한아이스하키협회]

 
아이스하키 세계 최강 16개국이 출전하는 월드챔피언십은 각각 8개 팀씩 A, B조로 나뉘어 라운드 로빈 조별리그전을 치른다. 각 조 상위 4개 팀은 8강 토너먼트에 진출, 녹다운으로 우승 팀을 가리는 방식으로 치러진다.
 
각 조 최하위 2개 팀은 내년 세계선수권 디비전 1 그룹 A로 강등된다. 한국은 B조에 속해 캐나다(1위), 핀란드(4위), 미국(6위), 독일(7위), 노르웨이(9위), 라트비아(13위), 덴마크(14위)와 맞붙는다. 승점 6점 이상을 획득해 최하위를 면해 내년도 월드챔피언십에 잔류한다는 각오다.
 
지난 2월 20일 오후 강릉시 강릉하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 아이스하키 8강 진출을 가리는 플레이오프 한국 대 핀란드 경기. 한국 안진휘(27번)이 두번째 추가골을 터뜨리고 동료들과 하이파이브 하고 있다. 뒤이어 알렉스 플란트(44번) 이영준(13번) 오현호(7번) 등도 하이파이브하고 있다. [강릉=연합뉴스]

지난 2월 20일 오후 강릉시 강릉하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남자 아이스하키 8강 진출을 가리는 플레이오프 한국 대 핀란드 경기. 한국 안진휘(27번)이 두번째 추가골을 터뜨리고 동료들과 하이파이브 하고 있다. 뒤이어 알렉스 플란트(44번) 이영준(13번) 오현호(7번) 등도 하이파이브하고 있다. [강릉=연합뉴스]

월드챔피언십은 1승이 쉽지 않은 무대다. 2012년 IIHF가 현행 세계선수권 포맷을 도입한 후, 디비전 1 그룹 A에서 승격한 팀 가운데 월드챔피언십에 잔류한 나라는 아직 없다.
 
플레이오프에서 탈락한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 선수들이 출전하는 탓에 전통 강호들의 전력이 크게 높아진다. 객관적 전력에서 한 수 아래로 평가되는 ‘승격 팀’이 이변을 일으킬 가능성이 크게 줄어든다. 지난해 월드챔피언십에서도 디비전 1 그룹 A에서 올라온 이탈리아와 슬로베니아는 나란히 전패를 당하며 디비전 1 그룹 A로 강등됐다.  
 
한국은 초반에 만날 강호를 상대로 어떤 경기를 펼치느냐가 전체 흐름을 좌우할 가능성이 높다. 한국은 5일 오후 11시 15분 핀란드를 상대로 대회 첫 경기를 치른다. 한국은 평창 올림픽 8강 진출 플레이오프에서 핀란드에 2-5로 졌지만, 2피리어드에 2골을 몰아치는 등 좋은 경기를 펼쳤던 기억이 있다. 
 
테보 테라바이넨, 세바스티안 아호(이상 캐롤라이나), 예세 풀류야르비(에드먼턴), 라스무스 리스톨라이넨(버팔로), 안티 란타(애리조나) 등 NHL 플레이오프에 진출하지 못한 핀란드 스타 플레이어들의 출전 폭이 변수로 작용할 전망이다.  
NHL 에드먼턴 소속 코너 맥데이빗.캐나다 출신인 그는 지난 시즌 정규리그 MVP와 포인트왕을 석권했다. [AP=연합뉴스]

NHL 에드먼턴 소속 코너 맥데이빗.캐나다 출신인 그는 지난 시즌 정규리그 MVP와 포인트왕을 석권했다. [AP=연합뉴스]

 
6일 오후 7시 15분에 맞붙는 캐나다는 평창 올림픽과 달리, 전원이 NHL 현역 선수로 구성된다. 캐나다는 2015년과 2016년 월드챔피언십에서 연속 우승했고, 지난해에는 스웨덴에 져 준우승에 머물렀다.
 
지난 시즌 정규리그 MVP와 포인트왕을 석권했고, 올 시즌도 포인트왕 등극이 유력한 당대 최고 선수 코너 맥데이빗(21·에드먼턴)과 2011년도 신인 드래프트 1순위 출신의 라이언 뉴진-홉킨스(24·에드먼턴)의 출전이 확정된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2018 IIHF 월드챔피언십 남자 아이스하키 대표팀 명단  
▶골리=맷 달튼(안양 한라), 박성제(하이원), 이연승(대명) 
▶포워드=김기성, 김상욱, 조민호, 박우상, 김원중, 신상우, 브락 라던스키(이상 안양 한라), 안진휘, 신상훈, 박진규, 전정우(이상 상무), 마이클 스위프트, 마이크 테스트위드(이상 하이원), 이영준(대명) 
▶디펜스=이돈구, 김원준, 알렉스 플란트, 에릭 리건, 송형철(이상 안양 한라), 브라이언 영, 서영준, 오현호(이상 대명)
 
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