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수성구 범어동 궁전맨션 앞 메디타워 탄생



수성구 범어동 도시재생사업을 통한 메디타워 빌딩 건설

인근 지역 주민들의 의료서비스 제공에 중점, 도시철 2, 3호선 더블 역세권



【대구=뉴시스】나호용 기자 = 대구 상권의 중심지인 수성구 범어동에 또 하나의 메디타워 빌딩이 들어선다.



2일 시행사인 ㈜범림(대표 오재욱)에 따르면 '범어 BL 메디타워'는 대구 수성구 범어동 594번지에 일대(궁전맨션 앞) 597㎡ 부지에 지하 1층~지상 11층(연면적 3854㎡) 규모다.



2018년 8월 준공을 목표인 이 건물은 대구도시철도 2호선 범어역과 3호선 수성구민운동장역을 도보 1분 거리에 있는 더블 역세권에 위치하고 있다. 궁전맨션과 유림 노르웨이, 범어 동일하이빌 등 아파트 단지를 배후에 두고 있다.



설계부터 메디타워를 염두해 둬 1층 5.6m, 2~11층 4m의 층고 높이를 확보해 공간활용도를 높였다.



이 밖에도 SRC특허 공법으로 6.5이상의 내진설계, 대형세단 RV 및 SUV 입차가 가능한 주차타워 등 안정성과 편의성을 갖추고 있다. 임대인을 위해서 전문관리 업체가 상주해 체계적인 건물관리도 이뤄질 예정이다.



BL 메디타워 일대는 1988년 입주한 궁전맨션(538가구)을 비롯해 아파트 3000여 가구, 일반주택 등 1만여 가구가 밀집되어 있으나 구 도심지로 분류돼 주변지역에 비해 편의시설이 낙후돼 있다.



특히, 인근 범어네거리 의료밀집도에 비해 인구대비 15%이하의 의료 빈곤지역이다.



인근 주민들은 병원을 이용하려면 동대구로 및 범어네거리 대도로를 건너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으나, BL 메디타워가 완공되면 도보 1~2분 거리내에 전문병원을 이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범림 관계자는 “인근 지역에 신축 상업시설이 거의 없는 상황이고 기존 상업시설들의 노후된 곳으로 주변 인구층을 분석한 결과, 의료시설 입점이 가장 적합한 곳으로 판단했다”며 “주민들의 편의제공을 위해 전층 병의원 입점을 계획하고 있으며, 우선 입점대상 진료과목으로 정형외과, 내과, 소아과, 이비인후과 등을 고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또 “분양을 목적으로 한 상업시설의 메디타워가 아닌 시행사가 직접 입점을 구성하고 병의원을 유치해 사후관리까지 책임지는 고품격 분위기와 새롭고 신선한 페러다임의 메디타워를 만나볼 수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4월 현재 공정률이 60%로, 병의원 임대문의(053-751-4007)도 꾸준히 이어지고 있어 완공과 동시에 인근 아파트 및 주택세대들의 이용가치가 상승할 것으로 보인다.



nhy@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