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안철수, 워킹맘·다문화·전문직 등 여성전문가 10명 영입



【서울=뉴시스】정윤아 기자 =안철수 바른미래당 인재영입위원장은 1일 다문화,육아맘,워킹맘 등 영입한 여성 인재 10명을 공개했다.



안 위원장은 이날 오전 국회에서 "다문화, 육아맘, 워킹맘, 전문직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가정과 사회에서 제 역할을 해나가는 여성들"이라며 "이들이 바른미래 입당을 통해 스스로의 문제를 해결하고 민생을 챙기는 생활정치를 스스로 추구해 나감으로써 바른미래를 만들어간다"고 소개했다.



이날 영입된 인사는 중국 길림 출신으로 한국에 온 지 1년 되는 다문화 가정 유춘화 씨, 워킹맘이자 변호사인 신혜원 전 국회예산정책처 행정사무관이다.



또 워킹맘인 권옥랑 현 수성구 민주평통자문회의 대외협력분과위원장, 유은채 마을공동육아모임 '마마품'회장, 이재남 달성가족상담센터후원회 운영위원, 장서연 대구시당 정책홍보단 위원, 이상은 한국개인투자조합협회 상무이사도 영입됐다.



아울러 전문가 영역으로 이나영 현 한국사회공헌협회 뷰티이사, 박춘선 사단법인 한국난임가족연합회 회장도 포함됐다.



청년여성으로 김수민 다문화 상담사도 영입됐다.



한편 이날 영입대상 중 권옥랑·이재남·장서연·이상은·김수민 씨는 6.13지방선거 기초의원에 출마할 예정이다.



yoona@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