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2보]금호타이어 '노사정-채권단 해외매각' 합의안 극적 타결


【광주=뉴시스】이창우 기자 = 금호타이어 해외매각을 결정짓는 '노사정-채권단' 합의안이 30일 오후 8시 57분에 극적으로 타결됐다.

이로써 금호타이어는 오는 4월2일 예정된 법정관리 신청 위기에서 벗어나 경영정상화의 길로 들어서게 됐다.

윤장현 광주시장은 "오후 4시부터 5시간에 걸쳐 노동자 생존권, 지역경제에 지대한 영향을 미치는 금호타이어 경영정상화 합의안 협의를 마쳤다"며 "수고해 주신 노동조합, 사측, 산업은행장, 금융위원장, 노사정위원장 등에게 감사 드린다"고 말했다.

합의안 발표에 나선 이동걸 산업은행 회장은 "금호타이어 경영정상화 추진방안 노사합의안이 타결됐다"며 "금호타이어 노사는 금융위원장, 산업은행회장, 노사가 기본 경영정상화 방향에 공감하고 합의했다. 노사는 금호타이어의 중국 더블스타 외자유치와 경영 정상화 방안에 합의하고 조합내부 절차를 걸쳐 결과를 채권단에 제출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lcw@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