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판 국부펀드' KIC 사장에 최희남 IMF 이사 내정

한국투자공사(KIC) 사장에 최희남 국제통화기금(IMF) 이사가 내정됐다. 김동연 부총리 겸 기재부 장관은 28일 최 이사를 KIC 사장으로 임명ㆍ제청했다.
  
최희남 KIC 사장 내정자

최희남 KIC 사장 내정자

최 내정자는 한양대학교 경제학과를 졸업하고 행시 29회로 공직에 입문했다. 기재부 국제금융정책국장과 국제경제관리관(차관보) 등을 거쳤다. 2016년 2월에는 세계은행그룹의 상임이사로 선출됐다.
 
기재부는 “최 내정자는 국제금융과 거시경제 전문가로 국제금융 및 세계 경제 흐름에 대한 이해와 전문성이 탁월하다”라며 “국제금융시장에 대한 오랜 정책 경험과 전문성을 기반으로 우리나라 국부펀드를 효율적으로 운용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세종=하남현 기자 ha.namhyu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