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레인보우재단-한스타미디어, 유소년 야구 위해 업무 협약

 
레인보우희망재단과 (주)한스타미디어(대표 박정철)가 유소년 야구 발전을 위해 뭉쳤다.
 
레인보우희망재단과 한스타는 28일 부산 레인보우희망재단 사무실에서 업무 협약서 체결을 하고 유소년 스포츠 및 문화 그리고 스포테인먼트 콘텐트 고류와 공동 프로젝그 개발에 합의했다. 연예인 야구대회와 유소년 야구대회도 공동주최 하기로 했다.
 
레인보두희망재단은 2016년 야구를 통해 사회 각지의 소외꼐층 아이들의 문화적 이질감, 사회적 소외감 해소 및 올바른 사회적응을 위해 출범했다.
 
스포츠와 문화 선교를 기본이념으로 창단된 레인보우희망재단은 장학사업과 문화사업, 사회봉사 등을 펼치고 있다. 무지개의 7가지 색에 검은색을 포함하나 8개 팀으로 나눈 레이보우 카운트 야구단을 운영하며 저소득층 자녀와 다문화가정의 자녀, 탈북자 자녀를 비롯한 비행청소년과 학교폭력 피해청소년 등의 아이들에게 야구를 가르치며 꿈을 키우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ㅏ .
 
한스타는 한스타 연예인 야구대회를 8년쨰 운영, 주회하는 인터넷 언론사로 연예인 야구뿐 아니라 연예인 풋살, 연예인 농구, 연예인 걸링대회 등을 주관하고 있다. 올해 11회를 맞는 한스타 연예인 야구대회는 내달 23일 개막을 앞두고 있으며 레잉보우희망재단과 공동주최할 예정이다.
 
안희수 기자 An.heesoojtbc.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