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길환영 전 KBS사장, 천안갑 재선거 출마 선언…"노조 첫번째 희생자"





【천안=뉴시스】이종익 기자 = 최근 자유한국당에 입당한 길환영 전 KBS 사장이 28일 "흔들리는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겠다며" 오는 6·13 전국동시 지방선거와 함께 치러지는 천안갑 국회의원 재선거 출마를 선언했다.



길 전 사장은 이날 오전 천안시청 브리핑실에서 지지자 등과 함께 천안갑 국회의원 재선거 출마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30여 년 간 공영방송 KBS에서 국민을 주인으로 모셨던 방송언론인으로서 얻은 소중한 경험을 되살려, 고향 천안 발전을 위해 열정을 다 바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KBS 사장 해임에 대해 "(본인은)방송사 언론노조의 첫 번째 희생자. 노조가 지상파 장악을 위한 시도를 했고 지난 정부가 노조의 힘에 밀려 정권이 해임한 것으로 생각한다"고 대답했다.



그는 "본부장이었던 2009년 임원을 하면서 (본인은)노사관계 최전선에 있었다. 노조가 지상파의 상징적인 KBS 위상 흔들기의 연장선에서 노조와 대립했었다"며 "해임된 이후 노조 등이 힘을 얻었고 그 연장선에서 MBC와 KBS 사태가 일어났다고 본다"고 주장했다.



길 전 사장은 이어 "당에서 배현진 아나운서와 본인을 함께 영입한 이유 중 하나가 가짜 뉴스와 허위보도 등에 적절한 대책이 필요하다고 판단한 것으로 생각한다"며 "공영방송 사장이 적임자라고 생각한다는 제안을 받아 심사숙고해 입당을 받아들였다"고 말했다.



007news@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