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ONE SHOT] 결혼에 대해 물었더니…미혼 응답자 15% “결혼 안하겠다”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그래픽=김은교 kim.eungyo@joongang.co.kr


인터넷 여론조사업체 두잇서베이가 실시한 결혼 관련 설문조사에서 결혼 상대의 조건으로 남녀 모두 '성격'이 가장 중요하다고 답했다. 이어서 남자는 외모와 건강을 여자는 경제력과 직업을 두 번째 조건이라고 답해 남녀의 결혼 조건에 대한 인식 차이를 드러냈다. 또한 결혼 자금에 대한 생각은 남녀 모두 5000만원에서 1억 정도는 있어야 할 것 같다고 답했고, 응답자 중 신혼부부, 예비부부들은 결혼준비 중 '집 구하기'가 가장 힘이 들었다는 대답을 해 신혼집 준비가 결혼 과정 중 가장 중요한 선결 과제인 것으로 나타났다.  이어서 상견례, 스드메(스튜디오, 메이크업, 드레스) 순으로 준비 과정이 힘들었다고 응답했다. 한편 미혼 응답자 15%는 앞으로 아예 결혼 생각이 없다는  '비혼'을 선언하겠다고 답하기도 해 결혼은 필수라는 고정 관념이 깨지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http://news.joins.com/issue/10871

관련기사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