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방탄소년단 슈가 측 "수란과 열애설 사실무근" (공식)

수란(왼쪽)과 슈가. [사진 수란 인스타그램]

수란(왼쪽)과 슈가. [사진 수란 인스타그램]

가수 수란과 열애설이 불거진 그룹 방탄소년단 슈가 측이 "사실무근"이라는 입장을 밝혔다.
 
방탄소년단 소속사 빅히트 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27일 중앙일보에 "두 사람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라며 "슈가와 수란은 음악과 관련해 만난 적밖에 없다"고 불거진 열애설을 일축했다.
 
두 사람의 열애 의혹은 수란의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피어올랐다. 수란은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생각에 윤기 나게 해주는 1일1마카롱'이라는 글을 올렸다. 이 부분에서 '윤기'라는 부분이 슈가를 의미하는 것 아니냐는 의혹이 나왔다. 슈가의 본명이 '민윤기'기 때문이다. 
 
슈가와 수란은 가수와 프로듀서로 만난 사이다. 슈가는 수란의 지난해 4월 발표된 '오늘 취하면(feat.창모)'이라는 곡의 프로듀서였다. 이 곡은 2017 멜론 뮤직어워드에서 '핫 트렌드 상'을 받았다. 빅히트 관계자는 "두 사람은 음악 작업으로만 만났다"고 밝혔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