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경기지사 출마 선언한 이재명 "남경필 대단히 유능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27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경기도지사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하고 있다. [뉴스1]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도지사 예비후보가 27일 오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의회 브리핑룸에서 경기도지사 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하고 있다. [뉴스1]

이재명 전 성남시장이 27일 "(보수정당의) 16년 아성을 허물고 구태 기득권 세력으로부터 경기도를 탈환하겠다"며 6·13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새로운 경기 이제 이재명'을 슬로건으로 내건 이 전 시장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새로운 경기'를 위해 도지사 선거 출마를 선언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전 시장은 "경기는 서울의 변방이 아닌 서울과 경쟁하며 대한민국의 중심이 돼야 한다"며 "그동안 경기도는 서울이 아니라는 이유로 소외되고, 지역 격차에 신음했다"고 주장했다.  
 
이 전 시장은 회견에서 6대 공약을 소개했다. 여기에는 ▶공평한 기회, 공정한 경쟁, 정당한 몫이 보장되는 경기도 ▶31개 시·군이 균형발전하는 경기도 ▶생애주기별, 영역별로 '최고의 삶의 질'이 보장되는 복지경기 ▶여성과 아동, 노인과 장애인은 물론 모든 도민이 안전한 경기도 ▶참여와 자치, 분권의 모델되는 경기도 ▶평화와 경제가 살아 숨쉬는 희망의 땅 경기도 등이 포함됐다. 
 
이 전 시장은 회견 뒤 기자들과 만나 남경필 현 경기지사에 대해서는 "여전히 도정지지율이 50%에 달하는 대단히 유능하고 역량 있는 분"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남 지사가 최근 미세먼지 해결책을 두고 서울시와 공방을 이어가는 것에는 "경기지사가 자꾸 남의 얘기, 서울 얘기를 하고 있다"며 "논쟁을 할 것이 아니라 대안을 내야 한다"고 비판했다. 
 
채혜선 기자 chae.hyeseo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태그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