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법원 “28일 박근혜 1심 선고 방청권 추첨”

박근혜 전 대통령. [중앙포토]

박근혜 전 대통령. [중앙포토]

박근혜 전 대통령에 대한 1심 선고 공판 방청권 추첨이 28일 이뤄진다. 선고 공판이 열리는 곳은 서울중앙지방법원 서관 4층 417호 대법정이다.

 
27일 서울중앙지법은 “28일 오전 11시 10분부터서울회생법원 제1호 법정(옛 서울법원종합청사 제3별관 209호)에서 박 전 대통령 1심 선고 공판 방청권을 공개 추첨할 것”이라고 밝혔다.  
서울중앙지법이 공고한 박근혜 전 대통령 재판 1심 선고 관련 방청권 응모 추첨 안내.[사진 서울중앙지법 홈페이지 캡처]

서울중앙지법이 공고한 박근혜 전 대통령 재판 1심 선고 관련 방청권 응모 추첨 안내.[사진 서울중앙지법 홈페이지 캡처]

 
선고 공판이 열리는 대법정은 150석 규모다. 앞서 최순실(최서원)과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도 이곳에서 선고를 받았다.
 
이번 박 전 대통령 선고공판 추첨은 사건 관계인이나 취재인 등 지정석을 제외한 나머지 좌석을 대상으로 한다. 좌석 배정은 임의로 이뤄진다. 방청을 원하는 사람은 28일 오전 10시부터 11시까지 추첨 장소인 서울회생법원 1호 법정에서 본인이 직접 응모권을 작성해야 추첨에 참여할 수 있다. 응모 시에는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 등 본인의 신분증을 지참해야 한다.
 
당첨자는 현장에서 발표 후 개별 휴대전화로 통지된다. 서울중앙지법 홈페이지 소식란에서도 당첨 여부를 확인할 수 있다. 방청권은 양도하거나 대여할 수 없고 신분증과 함께 방청 종료 시까지 소지해야 한다. 방청권은 선고 당일인 6일 오후 1시30분부터서울법원종합청사 서관 1층 입구 앞에서 배부될 예정이다. 이승호 기자 wonder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