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법무법인 지평·사단법인 두루, 소셜벤처 인큐베이팅 회사 '에스오피오오엔지'와 업무협약

법무법인 지평·사단법인 두루(이하 ‘지평ㆍ두루’)는 에스오피오오엔지(대표 한상엽, 이하 ‘sopoong’)와 3월 26일 서울 서대문구 지평 회의실에서 sopoong이 투자하는 일정 규모 이하의 사회혁신기업들에 대한 법률교육, 법률자문을 무상으로 제공하기로 하는 내용의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지평ㆍ두루 및 sopoong 관계자 (왼쪽부터 두루 이태영 변호사, sopoong 고영곤 매니저, 지평 임성택 변호사, 김지형 대표변호사, sopoong 한상엽 대표, 유보미 매니저, 두루 김용진 변호사)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지평ㆍ두루 및 sopoong 관계자 (왼쪽부터 두루 이태영 변호사, sopoong 고영곤 매니저, 지평 임성택 변호사, 김지형 대표변호사, sopoong 한상엽 대표, 유보미 매니저, 두루 김용진 변호사)

 
sopoong은 시작 단계에 있는 소셜벤처들의 파트너로서, 지속가능한 비즈니스 모델의 안착을 돕고 있다. sopoong은 사회문제를 해결하는 스타트업의 성장에 필요한 씨드(seed) 투자와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후속 투자 관리, 커뮤니티, 교육과 멘토링 등을 제공하며, 지난 2008년 설립된 이래 쏘카, 텀블벅, 스페이스클라우드 등 30개의 다양한 소셜벤처에 투자했고 2016년부터 연 2회 정기 투자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지평ㆍ두루는 이처럼 sopoong이 투자하고 지원하는 소셜벤처들이 안정적이고 법률적인 토대 위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다양한 법률지원을 제공할 예정이다.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지평 대표변호사ㆍ두루 이사장 김지형(왼쪽), sopoong 대표 한상엽(오른쪽)

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는 지평 대표변호사ㆍ두루 이사장 김지형(왼쪽), sopoong 대표 한상엽(오른쪽)

 
이날 협약식에는 지평 대표변호사이자 두루 이사장인 김지형 대표변호사, 지평 변호사이며 두루 이사인 임성택 변호사, sopoong의 한상엽 대표 및 관계자들이 참석하였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