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용철의 마음 풍경] 앵무의 기다림

내일은 눈을 뜨려나?
일주일은 더 기다려야해.
작년 같으면 벌써 피었을 텐데.
지난겨울 상당히 추웠잖아.
올핸 더 멋지게 피었으면 좋겠다.
겨울이 추울수록 봄은 더 찬란해.
안달하지 말고 기다려 보자.
때가 되면 봄바람 불어오잖아.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