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해군, 천안함 8주기 맞아 해상기동훈련 실시

천안함 폭침 8주기를 하루앞둔 25일 오후 국립대전현충원 천안함묘역을 찾은 고인의 유족과 지인들이 참배하고 있다. [중앙포토]

천안함 폭침 8주기를 하루앞둔 25일 오후 국립대전현충원 천안함묘역을 찾은 고인의 유족과 지인들이 참배하고 있다. [중앙포토]

해군이 26일 천안함 피격사건 8주기를 맞아 동해와 남해에서 영해 수호 의지를 다지는 해상기동훈련에 돌입했다. 이번 훈련의 경우 예년과는 달리 보도자료 등을 통해 홍보하지는 않았다.  
 
군 당국에 따르면 동해와 남해를 각각 관할하는 해군 1함대 사령부는 이날 오전 함정 10여척과 항공기 등을 투입해 해상기동훈련을 시작했다.
 
2함대 사령부도 서해에서 해상기동훈련을 할 계획이었지만 기상 조건이 나빠 취소했다. 3함대도 훈련을 취소했다. 
 
해군은 해마다 천안함 피격사건 발발일을 전후로 전 해역에서 해상기동훈련을 진행한다.  
 
2함대 사령부는 이날 오전 천안함 피격사건 희생자 유가족과 장병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추모행사를 개최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