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표준협회, 신임회장에 이상진 前산업부 통상교섭실장 선임

한국표준협회는 3월 20일 서울 금천구에 위치한 KSA가산디지털센터에서 제58차 정기 총회를 열고 이상진(李相珍, 57·사진) 전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실장을 신임 회장에 선임했다.
 
이상진 신임 회장은 경북 안동 출신으로 고려대 경영학과, 오하이오주립대에서 학위를 취득했으며 1989년 행정고시(32회)를 통해 공직에 입문한 뒤 정보통신부 소프트웨어진흥과 과장, 국무조정실 산업통상미래정책관 등으로 근무하면서 통상 및 산업정책의 전문성을 인정받았다.  
 
이후 국가기술표준원 적합성정책국장, 산업통상자원부 통상협력국장, 산업통상자원부 무역투자실 투자정책관, 산업통상자원부 대변인, 산업통상자원부 통상교섭실장 등을 거치면서 대·내외 산업 및 무역 통상 정책에 있어서 전문 관료로서 역량을 발휘하였다.  
 
한편 이상진 회장은 취임사에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새롭게 등장하는 산업들에 대한 표준개발 및 보급에 협회가 중추적인 역할을 할 것이며, 최근 급변하는 산업 환경에 부합한 성과를 이루기 위해 글로벌 표준·품질 지식서비스 전문기관으로 한 단계 더 도약할 것”이라고 말하며 “솔선수범하고 희생적인 리더십을 가지고 한국표준협회가 새로운 성장발판을 마련하고 선택과 집중으로 사업기반을 강화할 수 있도록 역량을 총동원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온라인 중앙일보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