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속보] 문재인 대통령, 개헌안 26일 발의 지시

[연합뉴스]

[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헌법 개정안을 오는 26일에 발의할 수 있도록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을 지시했다고 청와대가 발표했다. 
 
진성준 청와대 정무기획비서관은 19일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은 지시는 헌법과 법률이 정한 절차와 기간을 준수하되 국회가 개헌에 합의할 수 있는 마지막 기회를 드리기 위한 것"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당초 문 대통령은 22일부터 28일까지의 해외 순방일정을 감안해 귀국 후에 발의하는 방안을 검토하였으나, 헌법이 정한 국회 심의기간 60일을 보장해달라는 당의 요청을 수용한 것이라고 진 비서관은 설명했다. 
 
문 대통령은 또 "헌법 개정안에 대한 국민의 이해를 높이기 위해서 대통령의 개헌안을 분야별로 국민께 상세히 공개하고 설명하라"고 지시했다. 
 
이에 따라 청와대는 20일부터 3일간 대통령의 개헌안을 공개할 예정이다.
 
20일에는 전문과 기본권에 관한 사항을 공개하고, 21일에는 지방분권과 국민주권에 관한 사항, 22일은 정부형태 등 헌법기관의 권한과 관련된 사항을 공개한다.
 
진 비서관은 "대통령은 마지막까지 국회의 합의를 존중할 것이라는 입장과 더불어서 국회가 신속하게 논의하고 합의해줄 것을 재차 당부했다"며 "청와대는 국회의 합의를 기다리면서 관련 동향을 예의주시하되, 임시국무회의 등 발의에 필요한 준비를 철저히 해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가영 기자 lee.gayoung1@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