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남자는요, 여자 하기 나름이에요” 성우 권희덕 별세

최진실 목소리로 유명한 성우 권희덕씨가 지난 16일 별세했다. 62세.

 
1976년 동아방송(DBS) 14기 성우로 데뷔한 고인은 국내 배우뿐 아니라 잉그리드 버그먼, 메그 라이언 등 해외 스타들 목소리를 도맡아 녹음했다. 1996년 한국방송대상 라디오 연기부문대상을 받는 등 1990년대에 활발히 활동했다. 특히 고 최진실이 출연한 TV 광고 속 '남자는 여자 하기 나름이에요'의 목소리 주인공으로 유명하다.  
 
서울사운드디자인 대표 등을 지냈다. 저서로 ‘목소리도 디자인하기 나름이죠' 등을 펴냈다. 남편은 민중극장, 민예극장 대표를 지낸 구자흥 전 명동예술극장 극장장이다.
 
빈소는 강남성모병원 장례식장 1호실에 마련됐으며 발인은 19일 오전 9시 30분. (02)2258 - 5940.
 
배재성 기자 hongodya@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