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강경화 장관, 미국에서 이방카 만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보좌관이 지난달 24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스키점프센터에서 열린 스노우보드 남자 빅에어 결승전을 관람한 뒤 강경화 외교부장관과 악수하고 있다. [뉴스1]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보좌관이 지난달 24일 강원도 평창 알펜시아 스키점프센터에서 열린 스노우보드 남자 빅에어 결승전을 관람한 뒤 강경화 외교부장관과 악수하고 있다. [뉴스1]

15∼17일(현지시간) 미국 워싱턴을 방문하는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이 기간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딸인 이방카 트럼프 백악관 보좌관을 만난다.
 
노규덕 외교부 대변인은 15일 정례 브리핑에서 강 장관과 이방카 보좌관 간의 회동 계획이 확정됐느냐는 질문에 "회동 계획이 있다"며 "확정이 됐다"고 답했다.
 
강 장관과 이방카 보좌관과의 회동 목적은 정확히 알려지지 않았다. 강 장관은 평창동계올림픽 폐회식 참석차 이방카 보좌관이 방한했을 당시 경기를 함께 관람하기도 했다. 강 장관이 이번에 이방카 보좌관과 만날 때 남북 및 북미정상회담과 관련해 의견을 교환할 가능성이 있다는 관측도 나온다.
 
한편 강 장관은 16일 미 국무장관대행을 맡고 있는 존 설리번 국무부 부장관과 회담을 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강 장관은 폴 라이언 하원의장, 코리 가드너 상원 외교위원회 동아태소위원장, 에드 로이스 하원 외무위원장, 테드 요호 하원 아태소위원장 등 미 의회 인사들과 만나 북핵 문제를 포함한 한미 양국간 주요 현안에 대해 논의할 예정이라고 노 대변인은 전했다. 이승호 기자 wonder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