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영상]‘컬벤져스’ 환영식에 눈시울 붉힌 여자 컬링 국가대표 ‘영미’

경북도는 12일 안동시 풍천면 도청 화백당에서 평창 동계올림픽에서 은메달 쾌거를 달성한 컬링 여자 국가대표팀이 12일 안동시 풍천면 도청 청사에서 열린 경북도 주최 환영식에 참석했다.
 
김은정, 김영미, 김선영, 김경애, 김초희, 김민정 감독은 이날 환영식에 가족들과 함께 참석했다. 이들은 시종일관 밝은 표정들이었다.
 
김관용 도지사는 이날 선수와 감독에게 일일이 꽃목걸이를 걸어주며 격려했다. 지난 2012년부터 컬링팀을 후원한 신세계그룹에서는 이갑수 신세계이마트 사장이 참석, 포상금 2억 4000만원을 전달했다.
 
올림픽 당시 경기장면 영상이 상영될 때 행사장엔 잔잔한 감동이 흘렀고, 김영미 선수는 눈시울을 붉히기도 했다. 
이들은 환영식이 끝난 뒤 사인회도 가졌다.
 
환영식에 참석한 ‘팀킴’ 컬링 여자국가대표팀의 다양한 표정을 영상에 담았다. 
 
영상 ·글 조수진 
컬링선수단 환영식

컬링선수단 환영식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