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박해광 광주시장 예비후보, 장애단체 관계자와 소통간담회 진행

박해광 광주시장 예비후보, 장애단체 관계자와 소통간담회 진행



박해광 광주시장 예비후보는 8일 광주시의회 세미나실에서 장애단체 관계자들과 장애 정책에 대한 소통 간담회를 가지며 장애관련 일자리공약을 발표했다.



이날 박해광 후보는 장애단체 관계자들과 장시간 소통을 통해 장애인의 애로사항 및 건의사항을 청취했으며 “2018년 평창동계장애인올림픽(패럴림픽)이 내일부터 시작된다”며 “광주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한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시청에 장애인 실업팀을 창단해 장애인들이 경제적 안정을 얻고 훈련에 전념할 수 있도록 지원 ▶장애인 바우처 택시 도입을 통해 교통약자이동을 적극 지원해 택시 사업자의 경제성과 이용자 간의 편의 제공 시스템 구축 ▶시가 중심이 돼 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사회적 기업 적극 육성 ▶시청사에 장애인 바리스타 북카페를 만들어 지역사회와 소통되는 정책 마련 등을 제시했다.



박 후보는 “광주는 장애인에 대한 정책 미흡으로 다른 지역에 비해 장애인 자립에 어려움에 처해 있다”며 “장애인 일자리는 지자체와 지역주민, 장애인이 서로 소통해 만들어 나가야 한다”고 강조했다.



김지백·김동욱기자



<중부일보(http://www.joongboo.com)>

※위 기사는 중부일보 제휴기사로 법적인 책임과 권한은 중부일보에 있습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