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이홉 ‘빌보드 200’ 63위, K팝 솔로 최고

제이홉

제이홉

방탄소년단 제이홉(24·정호석·사진)의 첫 믹스테이프가 빌보드에 진입했다. 미국 빌보드는 5일(현지시간) 제이홉의 ‘호프 월드(Hope World)’가 메인 앨범 차트인 ‘빌보드 200’에서 63위를 차지했다고 밝혔다. 한국 솔로 가수가 이 차트에 오른 것은 보아(127위)·빅뱅의 지드래곤(161위)과 태양(112위)·샤이니의 종현(117위)에 이어 5번째로, 역대 가장 높은 순위다.
 
‘데이드림’ 등 7곡이 수록된 이번 앨범은 발매 직후 63개국 아이튠스 ‘톱 앨범 차트’ 1위에 올랐다. 타임은 수록곡 중 ‘호프 월드’를 ‘이번 주 들어야 할 5가지 곡’ 중 하나로 선정했다. 또 포브스는 “방탄소년단 팬클럽이 빌보드가 금요일부터 다음 주 목요일까지 음반판매량을 집계하는 점을 고려해 2일 이후로 구매 시기를 늦췄다”고 보도하며 관심을 드러냈다.
 
방탄소년단 멤버로 2015년 RM, 2016년 슈가(Agust D)에 이어 세 번째로 믹스테이프를 발매한 제이홉은 빌보드 ‘아티스트 100’ 차트에도 97위에 올랐다. 한편 방탄소년단이 지난해 9월 발매한 앨범 ‘러브 유어셀프 승 허(LOVE YOURSELF 承 Her)’는 ‘빌보드 200’ 에서 최고 7위까지 올랐다. 
 
민경원 기자 story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