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민주당, "'성폭행 의혹' 안희정 출당·제명 추진할 것"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밤 서울 여의도 국회 당대표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안희정 충남지사 성폭행 의혹에 대해 사과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저녁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자신의 수행비서를 성폭행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안 지사를 출당 및 제명하기로 결정했다. [뉴스1]

추미애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5일 밤 서울 여의도 국회 당대표 회의실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안희정 충남지사 성폭행 의혹에 대해 사과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이날 저녁 긴급 최고위원회의를 열고 자신의 수행비서를 성폭행 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는 안 지사를 출당 및 제명하기로 결정했다. [뉴스1]

안희정 충남지사가 자신의 공보비서를 성폭행했다는 주장이 나온 가운데 안 지사가 속한 더불어민주당이 5일 안 지사에 대한 출당 및 제명조치에 착수하기로 했다.
 
추미애 민주당 대표는 이날 밤 국회에서 긴급 최고위원회를 소집한 뒤 직접 결과 브리핑을 하며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추 대표는 브리핑에서 "도저히 있을 수 없는 일이 발생했다. 안 지사 관련 보도에 대해 당 대표로서 피해자와 국민 여러분께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며 "안 지사에 대해서는 출당 및 제명조치를 밟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이어 "다시 한번 국민 여러분께 죄송하다는 말씀부터 올린다"며 고개를 거듭 숙였다.
이승호 기자 wonderma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