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타이어, '국가브랜드경쟁력 지수' 10년 연속 1위 수상





【서울=뉴시스】한주홍 기자 = 한국타이어가 한국생산성본부가 주관하는 '2018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NBCI)' 타이어 부문에서 10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고 5일 밝혔다.



한국타이어는 NBCI 조사의 모든 항목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브랜드 인지도 및 이미지, 신뢰성, 소비 의향을 측정하는 구매 의도 등 주요 조사 항목에서 타사 대비 좋은 점수를 받았다.



한국타이어는 연구·개발(R&D) 역량 강화에 핵심적 역할을 담닿아는 '한국타이어 테크노돔'을 중심으로 기술의 리더십을 실현하고 있다.



이를 통해 한국타이어는 메르세데스-벤츠, BMW, 아우디 등 독일 3대 완성차업체부터 포르쉐까지 전 세계 45개 완성차 브랜드에 약 310개 차종에 신차용 타이어를 공급하고 있다.



이와 함께 전국 520여개 티스테이션 매장에서 최고의 장비와 전문인력을 통해 타이어 중심의 자동차 토탈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티스테이션에서는 '스마트케어' 서비스를 통해 원스톱 차량 관리 서비스를 제공한다. 3D 휠얼라인먼트, 10대 안전 무상점검, 책임 실명제 등 다양한 서비스를 고객에 제공한다.



한편 '국가브랜드경쟁력지수'는 연간 3만 여명이 넘는 소비자가 참여해 국내 산업을 대표하는 브랜드 마케팅 활동과 브랜드 인지도 및 이미지, 구매 의도, 충성도 등을 평가해 브랜드 경쟁력을 산출한 지수다. 매년 상반기에는 제조업, 하반기에는 서비스업을 대상으로 조사한다. 올해 제조업 부문에는 33개 업종 118개 브랜드가 경쟁했다.



hong@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