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진에어, 홍콩 항공권 특가 제공 '스쿨 오브 홍콩' 진행





【서울=뉴시스】김동현 기자 = 진에어가 홍콩관광청과 함께 '스쿨 오브 홍콩' 프로모션을 다음달 19일까지 진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스쿨 오브 홍콩'은 홍콩으로 가족여행을 계획 중인 고객들을 위해 마련됐다. 특가 항공권과 홍콩의 대표적인 여행상품 이용권 등의 혜택을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프로모션 기간 중 인천과 홍콩을 왕복하는 항공권이 특가로 제공된다. 탑승 기간은 3월25일부터 7월20일 사이 운항하는 항공편을 대상으로 한다.



왕복 총액 최저 운임은 20만8900원부터다. 항공권 예매는 3월19일까지 진에어 홈페이지 및 모바일 앱을 통해 하면 된다.



특가 항공권과 상관없이 무료 위탁수하물, 무료 기내식 등 기본 서비스 혜택은 변함없이 제공된다. 단, 환율 변동 등에 따른 공항세 및 유류할증료 변동으로 총액 운임은 예매 시점에 따라 변경될 수 있다.



또 진에어는 홍콩의 인기 관광 상품 이용권을 제공하는 이벤트도 펼친다. 해당 기간 동안 진에어 온라인 채널에서 본인을 포함해 3인 이상이 동반하는 항공권을 구매한 고객은 누구나 참여할 수 있다.



진에어 홈페이지 내 이벤트 페이지에서 응모 버튼을 클릭하면 된다. 선착순으로 빅버스 투어 싱글 티켓과 피크트램 패스트트랙 이용권(3인용) 또는 마담투소 입장권(3인용)이 증정될 예정이다.



진에어 관계자는 "홍콩은 거리도 가깝고 도시 안에 여러 관광지가 많아 어린 자녀를 둔 가족들도 편리하게 여행할 수 있는 곳"이라며 "많은 고객들이 이번 프로모션을 통해 특가 항공권은 물론 다양한 혜택을 누리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oj1001@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