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팀 킴' 한국여자컬링, 일본과 숙명의 4강전

 21일 오후 강원 강릉 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여자컬링 예선 12차전 대한민국과 덴마크의 경기에서 승리한 한국대표팀의 김은정(왼쪽부터), 김초희, 김선영, 김경애가 관중석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강릉=연합뉴스]

21일 오후 강원 강릉 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대회 여자컬링 예선 12차전 대한민국과 덴마크의 경기에서 승리한 한국대표팀의 김은정(왼쪽부터), 김초희, 김선영, 김경애가 관중석을 향해 인사하고 있다.[강릉=연합뉴스]

 
한국여자컬링대표팀이 일본과 평창올림픽 4강전에서 맞붙는다.  

한국 여자컬링대표팀은 21일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평창올림픽 예선 8, 9차전에서 러시아 올림픽선수(OAR)를 11-2, 덴마크를 9-3으로 꺾었다.  앞서 한국(세계 8위)은 세계랭킹 1~5위 캐나다·스위스·러시아·영국·스웨덴을 연파하면서 ‘도장 깨기’를 완성했다.  

21일 오후 2018 강원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12차전 대한민국과 덴마크의 경기. 덴마크를 9-3으로 꺾은 한국 김은정이 팬들을 향해 미소짓고 있다.[강릉=연합뉴스]

21일 오후 2018 강원 강릉컬링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컬링 예선 12차전 대한민국과 덴마크의 경기. 덴마크를 9-3으로 꺾은 한국 김은정이 팬들을 향해 미소짓고 있다.[강릉=연합뉴스]

 
이번대회 여자부는 10팀이 예선에서 한 번씩 맞붙는 라운드 로빈 방식으로 4강 진출팀을 가린다. 1위-4위, 2위-3위가 단판승부를 통해 결승진출을 다툰다.
 
한국은 8승1패를 기록, 예선 1위로 4강에 올랐다. 이날 패한 일본은 5승4패로 4위를 기록했다.
 
한국은 4위 일본과 23일 오후 8시5분 강릉컬링센터에서 4강전을 벌이게 됐다. 한국은 예선 2차전에서 일본에 5-7로 패했던 설욕에 나선다. 
 
한국은 일본과 상대전적이 11승9패다. 김민정 감독은 "상대가 누구든 우리경기에만 신경쓰겠다"고 말했다.
 
한국은 스킵 김은정·리드 김영미·세컨드 김선영·서드 김경애·후보 김초희로 구성됐다. 컬링은 보통 스킵(주장)의 성(姓)을 따서 팀명을 붙인다. 한국은 김은정의 성을 따서 '팀 킴'이다.  
 
한편 같은시각 2위 스웨덴(7승2패)과 3위 영국(6승3패)이 4강 대결을 펼친다.  
 
강릉=박린 기자 rpark7@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