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질문특보’ 강유미, 권성동 의원에 "강원랜드에 몇명 꽂았나?" 돌직구

개그우먼 강유미(35)가 자유한국당 권성동 의원에 돌직구를 날렸다.  

[사진 방송화면 캡처]

[사진 방송화면 캡처]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의 질문특보 강유미는 이명박 전 대통령을 향해 “다스는 누구 겁니까?”, 양승태 전 대법원장을 찾아가 “사법부 블랙리스트 지시하셨습니까?” 등 이슈의 중심인물에게 돌직구 질문을 던져 화제가 됐다. 이런 강유미가 또 한 번 국회를 찾았다.  ‘강원랜드 채용 비리 및 수사 외압 의혹’ 사건에서 채용 청탁 의혹에 연루된 국회의원들을 인터뷰하기 위해서다.
 
춘천지검 소속 안미현 검사가 지난해 수사 진행 과정에서 외압과 증거목록 삭제를 요구받았다고 폭로해 재점화된 ‘강원랜드 채용 비리 및 수사 외압 의혹’ 사건에서 채용 청탁 의혹에 연루된 국회의원은 다섯 명이다. 강유미는 “강원랜드에 몇 명 꽂으셨나요?”를 묻기 위해 의원들을 찾아 나섰다.
 
특히 수사 외압 의혹을 받는 권성동 의원을 직접 만나게 된 돌발 상황에서 강유미는 ‘증거 목록 삭제 외압 의혹’에 대해 단도직입적인 질문을 던졌다. 이에 대해 김어준은 “강유미 씨가 올해의 기자상을 받아야 한다“며 ”그 어떤 언론도 하지 못한 일을 해냈다“는 극찬을 아끼지 않아 과연 어떤 내용일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SBS ‘김어준의 블랙하우스’ 5회 방송은 올림픽 일정으로 인해 10분 앞당겨 22일 밤 11시 20분에 방영된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