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고창군, 소규모 마을숙원사업에 68억원 투입한다





【고창=뉴시스】강명수 기자 = 전북 고창군이 소규모 마을숙원사업 해결에 주력한다.



20일 고창군에 따르면 주민들의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과 영농기반시설 확충을 위해 68억원을 투입해 마을숙원사업을 진행한다.



군은 마을안길 정비와 용배수로 정비, 농로포장 등 주민들의 실생활에 밀접한 연관이 있고 체감할 수 있는 사업을 우선 시행해 주민 불편사항을 해결한다.



특히 사업현장의 수시 답사로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 실시설계에 반영해 민원 발생을 최소화면서 사업을 추진할 방침이다.



군은 이번에 발주할 소규모 주민숙원사업 대부분이 영농활동에 관련이 있는 만큼 농번기가 시작되기 이전인 3월말 안에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



또 주민불편을 최소화하고 사업추진시 철저한 관리감독과 현장중심의 행정으로 사업을 추진한다.



군 관계자는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꼭 필요한 소규모 주민숙원사업을 영농활동에 지장이 없도록 조기에 사업을 추진하겠다"며 "이를 통해 예산의 조기집행은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고 주민들의 의견이 반영된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mister@newsis.com



<저작권자ⓒ '한국언론 뉴스허브'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