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김정숙 여사, 장애인아이스하키팀과 '우리는 썰매를 탄다' 영화 관람

영화 '우리는 썰매를 탄다' 포스터

영화 '우리는 썰매를 탄다' 포스터

김정숙 여사가 평창겨울패럴림픽 개막을 앞두고 장애인 아이스하키인 '파라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이 출연한 다큐멘터리 영화 '우리는 썰매를 탄다'를 관람했다.
 
김 여사는 19일 서울 잠실 한 영화관에서 열린 시사회에서 장애인 아이스하키팀 국가대표 선수 17명과 그 가족, 코칭스태프 등과 함께 영화를 관람했다.
 
'우리는 썰매를 탄다'는 평창패럴림픽에 참가하는 국가대표 장애인 아이스하키팀 선수들의 이야기를 담은 다큐멘터리 영화다. 장애인아이스하키 선수가 스케이트 대신 양날이 달린 썰매를 타고 경기를 펼치는 데에서 따온 제목이다.  
 
한국 국가대표팀은 현재 세계 랭킹 3위로 평창 동계패럴림픽에서 메달을 목표로 하고 있다.
 
앞서 김 여사는 지난달 18일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 G-50' 행사에 참석해 장애인아이스하키 경기 입장권 2장을 구매한 바 있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