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한국 단편 애니메이션 ‘시소’, 끌레르몽 페랑 국제 단편영화제 수상

단편 애니메니션 ‘시소’ 스틸. [사진 한국독립애니메이션협회]

단편 애니메니션 ‘시소’ 스틸. [사진 한국독립애니메이션협회]

 
한국 단편 애니메이션 ‘시소’(차유경 감독)가 제40회 끌레르몽 페랑 국제 단편 영화제에서 ‘어린이 청소년 부문’ 수상의 기쁨을 안았다.
 
‘시소’는 또래 친구를 만들고 싶지만 어울리지 못하는 한 아이의 이야기다. 아이들의 천진난만함과 함께 순수한 동심에 가려져 있는 아이들의 잔인함을 잘 드러냈다는 평가를 받았다.  
 
‘시소’가 수상한 어린이 청소년부문은 올해 처음 경쟁부문으로 전환됐다. 총 54편의 작품이 상영되었으며, 프랑스 작품인 ‘죽음, 아빠와 아들’이 스페셜 멘션을 ‘시소’가 카날 플러스패밀리상을 수상했다. ‘시소’는 이번 영화제에서 수상한 유일한 한국 작품이었다.
 
한편, 끌레르몽페랑 단편 영화제는 ‘단편 영화제의 칸’라고 불릴 만큼 전 세계에서 권위 있는 단편 영화제 중 하나로 손꼽힌다. 40회 끌레르몽페랑 단편 영화제는 지난 10일 폐막했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