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조용철의 마음 풍경] 강을 건너다

그대
어디를 가려는가
왜 그리 서둘러 가려는가
커다란 물신 신으면
강을 건널 수 있다던가
맨발 시린 발로 홀로
어찌 서둘러 가는가
 
아침은 먹고 가는가
점심은 어디서 먹는가
먼 길 노잣돈은 준비했는가
바람도 강물도 차가운
이런 날 꼭 가려는가
그래도 가야만 한다면
양말이라도 신고 가게나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