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경제 브리핑] 사양 늘리고 값은 낮춘 쏘렌토 넘버원 에디션 나와

기아자동차는 인기 사양을 기본 적용하고 가격을 내린 ‘더 뉴 쏘렌토 넘버원 에디션’을 12일 출시한다고 11일 밝혔다. 기아차에 따르면 쏘렌토 넘버원 에디션은 기존 고객들의 최선호 트림인 프레스티지에 2.2 디젤 엔진과 8단 자동변속기를 기본 탑재하고 가장 인기 있는 선택 품목인 스마트 내비게이션과 스타일업(UP) 패키지를 기본으로 적용했다. 가격은 3180만원으로, 동일한 조건으로 개별 품목을 선택하는 경우보다 60만원이 저렴하다. 특히 이달 안에 차를 받는 개인이나 개인사업자는 ‘넘버원 쏘렌토 2.2 업그레이드 혜택’ 이벤트를 통해 28만원을 추가로 지원받아 총 3152만원에 살 수 있다. 더 뉴 쏘렌토 2.2 디젤모델은 지난해 출시 5개월 만에 2만 대 판매를 돌파했다.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