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제주 관광 20대 여성 게스트하우스 인근서 숨진채 발견…경찰 “타살 의혹”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 인근에서 20대 여성 관광객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중앙포토ㆍ연합뉴스]

제주의 한 게스트하우스 인근에서 20대 여성 관광객이 숨진 채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중앙포토ㆍ연합뉴스]

제주에 관광 온 여성 관광객이 숙소 게스트하우스 인근에서 숨진 채로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11일 제주동부경찰서는 이날 낮 12시 20분쯤 제주시 구좌읍에 있는 한 게스트하우스 인근에서 관광객 A씨(26ㆍ여)의 시신을 발견했다.
 
A씨는 이달 7일 오전 8시 30분쯤 울산에서 관광차 제주에 온 뒤 이튿날부터 연락이 끊겼다.
 
A씨 가족은 10일 오전 경찰에 실종신고를 했고, 경찰은 광역수사대와 기동대를 동원해 수색ㆍ수사하던 중 숙소 인근에서 A씨를 발견했다.
 
경찰은 A씨가 목이 졸려 사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사인 규명을 위해 부검할 예정이다.
 
경찰 관계자는 “현재 범죄 피해 가능성 등도 염두에 두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전했다. 경찰은 용의 선상에 오른 인물을 추적하고 있다.
 
한영혜 기자 han.younghye@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