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Load Image preLoad Image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다른 기사, 광고영역 바로가기
중앙일보 사이트맵 바로가기
닫기
닫기

[속보] 이승훈,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0m 현재 1위 "기록 만족한다"

11일 오후 강원도 강릉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한국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 이승훈이 훈련하고 있다. [연합뉴스]

11일 오후 강원도 강릉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한국 스피드스케이팅 대표팀 이승훈이 훈련하고 있다. [연합뉴스]

이승훈(30)이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5000m 경기에서 6분14초15를 기록해 중간 집계 결과 1위를 기록했다. 그러나 아직 다음 주자 12명이 남아있어 메달은 확실하지 않다.
 
이승훈은 11일 오후 4시 강릉 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5조로 출전해 벨기에 바트 스윙스와 경기를 펼쳤다.
 
이승훈은 한국 선수로는 유일하게 남자 5000m 경기에 출전했다. 2010년 밴쿠버올림픽 5000m에선 은메달을 획득하기도 했다.
 
그러나 개인 최고 기록에는 못 미친다. 이승훈의 5000m 개인 최고 기록은 6분7초04이며 2017-2018시즌 최고 기록은 6분12초41이다.
 
경기를 마친 후 이승훈은 "마음 편하게 경기해 목표했던 기록보다 좋게 나와 만족한다"며 "성적을 떠나 기록이 좋게 나와서 남은 종목들에도 자신감을 갖고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강력한 우승후보는 10조에서 뛰는 네덜란드의 스벤 크라머다. 5000m 세계기록은 6분1초86(캐나다, 테드 얀 블루먼 2017년)이며 올림픽 기록은 6분10초76이다.
 
홍수민 기자 sumin@joongang.co.kr
AD
온라인 구독신청 지면 구독신청

PHOTO & VIDEO

shpping&life

많이 본 기사

댓글 많은 기사